“ϊŠΨ‰Μ—w‰Λ‹΄


ŽόϋR”ό@ƒ`ƒ…ƒqƒ‡ƒ“ƒ~@‚i‚•HyunMi @Šy‹ΘƒxƒXƒg #302




ƒˆƒxƒN
여백
iιP”’j









처음 만났던 그 순간부터

ƒ`ƒ‡ƒEm  ƒ}ƒ“ƒiƒbƒbƒgƒ“  ƒN  ƒXƒ“ƒKƒ“ƒuƒg

우린 서로 마음이 끌려~

ƒEƒŠƒ“  ƒ\ƒ  ƒ}ƒEƒ~  ƒbƒNƒ‹ƒŠƒ‡

하얀 가슴에 오색 무지개 곱게 곱게 그렸었~지.

ƒnƒ„ƒ“  ƒJƒXƒ  ƒIƒZk  ƒ€ƒaƒQ  ƒRpƒbƒP  ƒRpƒbƒP  ƒNƒŠƒ‡ƒbƒ\ƒb ƒ`

우리는 진정 사랑했기에

ƒEƒŠƒkƒ“  ƒ`ƒ“ƒaƒ‡ƒ“  ƒTƒ‰ƒ“ƒwƒbƒbƒLƒG

그려야 할 그림도 많아~

ƒNƒŠƒ‡ƒ„  ƒnƒ‹  ƒNƒŠmƒh  ƒ}ƒi


여백도 없이 빼곡빼곡 가슴가득 채워 놓았지.

ƒˆƒxkƒbƒg  ƒIpƒV  ƒbƒyƒSƒbƒyƒSk  ƒJƒXmƒKƒhƒDk  ƒ`ƒFƒEƒH  ƒmƒAƒbƒ`
   
@



언제부터인~가 우리 사이에


ƒIƒ“ƒaƒFƒuƒgƒCƒ“ ƒJ  ƒEƒŠ  ƒTƒCƒG 

바람처럼 스며든 공간~

ƒpƒ‰mƒ`ƒ‡ƒm  ƒXƒ~ƒ‡ƒhƒDƒ“  ƒRƒ“ƒKƒ“ 

가슴앓이 속~의 이 순간이 사랑의 여백 인가요.

ƒJƒXƒ}ƒŠ  ƒ\k ƒEƒB  ƒC  ƒXƒ“ƒKƒj  ƒTƒ‰ƒ“ƒEƒB  ƒˆƒxk  ƒCƒ“ƒKƒˆ
@

바람부는데 구름가는데

ƒpƒ‰mƒuƒkƒ“ƒf  ƒNƒ‹mƒKƒkƒ“ƒf

내 마음도 흘러 가는데

ƒl  ƒ}ƒEmƒh  ƒtƒ‹ƒ  ƒJƒkƒ“ƒf


언제쯤일까 어디쯤일까 우리사랑 여백의 끝은

ƒIƒ“ƒaƒFƒbƒ`ƒ…ƒ~ƒ‹ƒbƒJ  ƒIƒfƒBƒbƒ`ƒ…ƒ~ƒ‹ƒbƒJ  ƒEƒŠƒTƒ‰ƒ“  ƒˆƒxƒOƒB  ƒbƒNƒgƒDƒ“


언제쯤일까 어디쯤일까 우리사랑 여백의 끝은

ƒIƒ“ƒaƒFƒbƒ`ƒ…ƒ~ƒ‹ƒbƒJ  ƒIƒfƒBƒbƒ`ƒ…ƒ~ƒ‹ƒbƒJ  ƒEƒŠƒTƒ‰ƒ“  ƒˆƒxƒOƒB  ƒbƒNƒgƒDƒ“










 

 

inserted by FC2 system